남의 분석


https://zdnet.co.kr/view/?no=20220926084549


발췌

다만, 1997년 외환위기 당시와 현재는 아시아 국가들이 외환보유액이 많다는 점과 달러 차입에 덜 노출됐다는 점은 다르다는 분석도 나온다.

그러나 홍콩 맥쿼리캐피털 트랑 투이 르 전략가는 "가장 취약한 통화는 원화, 필리핀 페소, 태국 바트화 등 경상수지 적자국 통화"라며 "엔화와 위안화 약세는 신흥국 통화 가치 하락에 노출된 투자자들의 달러 매수 및 헤지 수요로 이어질 수 있다"고 관측했다.


가장 취약한 아시아 통화에 원화도 포함?

경상수지만 아니라


재정수지도 그렇지

가계 빚도 그렇지

그래서 이름 함부로 부르는거 아니야

왜 전 대통령을 자꾸 재앙이라고 불러


미국 이자율 업하면

강달러로 자금유출

막지는 못해도 속도 줄일려면 우리도 보조 맞춰서 죽어라 따라가면

가계 빚은 감당 못할 상태로 갈 수도 있고

그게 터지면, 은행이던, 부동산이던 핵폭발에 가까운


외자의 입출입이 자유로워서 좋았던 주식시장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