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변화하는 세상




공동체가 무서지는 것은 정상


과거에 과하게 강했기에


물론 그것이 무너지는 것을 두려워하고


적응 못하는 것도 정상


과도기


이 시기에 이 것을 현명하게 풀어나가야 하는것은


모든 사람의 몫



사실 필요한 것은


이해, 존중, 포용


상대의 관점이 나와 다르다고 적으로 인식하지 않는다면


어떤 논의도 가능하지만



니편 내편을 가려서, 적대적으로 나오면


어떤 논의도 불가능


그런데


사실 자업자득인 것



조회수 65회댓글 2개

최근 게시물

전체 보기

규제 - 경쟁

예전에도 좀 이야기를 한적이 있는데 사실 사람들이 착각하는게 중국이 보조금을 지급해서 불공정 경쟁을 한다고 생각하기 쉬운데 사실 그 부분은 국영기업들에게 해당되는 이야기이고 민영기업들은 다르다. 사실 한국은 전혀 이해할수 없는 부분이기도 한데 한국은 중국과 인구나 국토 규모차이가 워낙 크니까 이해 못하는것도 극히 정상인데 예를 들면 우리나라 동제련? 기업

공업

공동의 카르마 그런 생각이 많이 드는 시점 선함을 잃어가는 이가 많아지고 있다는 것 얼마전 신문에서 본 것이 한국인에게 제1의 가치는 물질(돈)이라고...... 대다수의 국가들은 가족인데 물론 그 신문은 그것을 한탄하자고 한게 아니라 돈이 부족해서 최상의 선택은 자녀를 안 낳는다라고 흘러갔지만 사실 물질 위주의 가치관으로 가치 중심이 변한 나라가 된 것이

무언가를 얻고자 한다면

끌림의 법칙 이야기 많이 들어봤을 것이다. 그런데, 이것이 상당히 모호한 개념이라서 끌림의 법칙이 틀렸다기 보다는 맞지만 하기 쉽지 않다? 사람이 무엇을 얻고자 한다면, 그리고 그것을 얻으려면 그것에 상응하는 에너지와 진동수를 가져야 한다. 얻고자 하는 것과 진동만 맞는다고 얻는게 아니다. 물론 끌어당길수는 있지만, 내가 끌려갈수도 있겠지 주파수가 맞는

2 comentarios


개인주의를 넘어 이기주의로 가고 있는거 같아요 ㅠㅠ 다들 나 살기 바쁜 ㅜㅜ 나만 살기 ㅠㅠ

Me gusta

기사 공감해요..요즘 공동체..라는 단어가 참 낯섦~ 각자 이익집단에 따라 편가르기..우리나라도 완전 바뀌었다고 해야하나...휴

Me gusta
게시물: Blog2_Post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