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위대한 리더는



실제 그림 이야기가 아니라는것은 잘 알거다.


이야기 하는것은


비전 제시 능력이고


비전을 제시하고, 그 비전을 반복해서 사람들을 세뇌시키고


그 비전에 공감하는 사람들을 모아서


그 비전에 허황된 사기가 아니라 실현 가능한 것임을 보여주는 사람인것



그런 사람을 격이 높다고 한다.



내가 맨날 격이 안된다고 ㅋㅋㅋ 격이 부족해라고 하는 이유는


비전을 제시 못하고



그 아랫단계


그 아래 아랫 단계만 신경 쓰기에


그 아랫단계는 리더가 아닌 리더의 버전을 구체화 시키는 행동대장들이 할 일이거든



또 쉽게 이룰수 있는것, 아무것도 안해도 이뤄지는 것을 비전이라고 하지 않는다.



미래에 대한 통찰로


머나먼 미래의 변화에 대한 통찰을 기반으로


현재 움직이는 것을 의미한다.




예를 들면


미래는 A.i의 시대라고 해


그럼 이것 지원할께, 칩셋, 뭐 학교


이런걸 비전이라고 안한다는 거지



사실 한국은 A.i 강국이 되기 어려워


왜냐면, 뭐 조금은 다르지만


결국 공부하는 데이터의 품질과 양이 승부를 가르는 경우가 많은데


나라가 좁고, 다양성이 부족하고, 인구도 적어서 ...........공부할게 .............


게다가 각종 극단적 생각들이 많고, 포용은 잘 안해서




반대로 아이러니 하지만, 중국은 인권 침해가 심한 나라라서, 통제 사회라서,


국가 차원에서 강력한 A.i를 만들 가능성도 높다.



그렇게 되면, 그때


우리는 어떻게 대응해야 할까?



이런걸 생각하고 큰 그림을 그려줘야




내가 많은 중국의 1세대 재벌들 및 고위 관료를 만났었는데


공통점은 다 비전을 가진것


대부분은 최소 10-30년 뒤를 내다보면서 일하더라는 것이지






조회수 76회댓글 3개

최근 게시물

전체 보기

제재라

https://naver.me/G6fesOVQ 개발회사는 사기업이고 사기업에게 대의를 위해라 그것은 강요하기는 어렵지 주동적으로 그런다면 몰라 덜고통스러운 바늘 그건 글쎄 인도적인 차원에서 공급하면 좋겠지만 제재가 될까

최수연

3 Comments


너무 공감~ 이 글을 읽다보니 HBR에서 유명한 어느 아티클이 생각나네요. Zaleznik의 글인데.. 리더가 리더의 역할을 못하고 매니저의 역할을 하면 그 기업은 힘들어진다는 것인데요.. 재밌는건.. 리더와 매니저는 태어날때부터 전혀 다른 유형의 인간이라는 것.. 세상에 대한 인식부터가 너무 달라서 바뀌려고 해도 잘 안된다는 것이죠. 이런 부분이 유식님이 말하신 사주의 격이 아닐까 하는 생각이 드네요^^

Like
Replying to

아 그렇군요! 사주로 분명히 나뉘는군요.. 리더는 확실히 타고나는 것 같아요.. 그러고보면 명리학은 리더를 선발할 때 필수로 필요하지 않나 싶기도 해요.. 리더만큼 기업성패에 중요한 사람은 없으니까요 ㅎㅎ

Like
게시물: Blog2_Post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