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중국을 한국사람이 이해하는것은 거의 불가능



제목이 자극적이지만 실제로 그렇다.


중국인들도 대다수는 자국이 어떻게 움직이는지 모르기에


중국의 고위층들 및 그 자제들은 그 시스템이 어떻게 움직이는지 알지



중국은 인민을 통제와 관리의 대상으로 보고


대의를 위해서 희생이 가능하다고 본다.


늘 희생양을 만들지


공산당의 권위는 유지하는것이 우선이다.


앞으로 부드러우면


뒤로 강하게


앞에서 강하면


뒤에서 회유하는 방식


늘 강약을 동시에 작동시킨다.



불이익은 철저하게 준다.


또 본보기화 시킨다.



늘 보이는 것은 일부



조회수 55회댓글 2개

최근 게시물

전체 보기

맞는 이야기 아닌가

https://www.chosun.com/national/weekend/2024/03/02/NGTOHNNNOVGRDFVVMO4ZUKMKBQ/ 이런 아이들이 자라나서 성인이 된 한국은 얼마나 더 이상해 질까?

문제가 해결이 안되면

문제를 잘못 정의했을 가능성이 높다. 잘못된 문제 인식이 실패하는 솔루션을 만드는거지 이런 현상은 너무나도 많이 발생하기에 문제를 표면적으로 보게 되면, 이런 현상이 많이 발생하게 되지. 사실 많은 사회적 갈등들도 그렇고 국가 시스템도 그렇고 지금 시끄러운 것들 인구감소 출생율이 회복 안되고 있다. 분명히 복합적 문제이고 복합적 문제면 복합적 솔루션이 필요

중국 이기기 힘들다 2

https://n.news.naver.com/article/057/0001802516?cds=news_edit 그게 진짜 기업인들 만나보면 안다. 이길수 없다는걸 공무원 만나봐도 느낀다. 못 이기겠다는 거

게시물: Blog2_Post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