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국 - 인재 1


중국 진입 시점에 많은 실수를 하는 것이

단순 주재원 파견 - 이 경우에 대략 중국이 어떤 나라라는지 파악되는데 사실 4-5년 걸린다.

중국과 한국은 생각보다 엄청 다르고, 지역별로 다른 부분이 다르다.

4-5년이라는 것은 그 사람의 중국어가 고급 수준이고,

거기에 문화에 대한 민감성이 있고, 중국에 대한 지식이 풍부하고, 편견이 없고,

한국인들과 중국에 대한 잘못된 교류를 하지 않는다는 가정하에

수많은 주재원중에 우수한 분도 많지만

주재원들끼리 (다른 회사 포함) 모여서

스스로 중국에 대한 환상들을 만들어 내는 분들이 많아서

그런 분들은 중국생활 20년이 지나도 중국을 모른다.

스스론 안다고 생각하지만

그런 분들의 중국인 부하들하고 사적으로 물어보면

니 상사 중국 15년 경력, 20년 경력인데, 중국에 대해서 좀 아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