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이 글



잼있는게


비슷한 생각을 아침에 운전할때 했었어서


우리나라 교육이나 중국 교육체계는 공부를 재미없는 하기 싫은것으로 만들고


그 결과


그 시스템에서 자라난 사람은 깊이가 부족하게 됨


그러나 우물안의 개구리들이라


자기가 얼마나 부족한지 모르기에


잘난척하고 사는 것



언제 많이 느끼냐면


예전에 해외업체들하고 협의할때 보면


우리나라 최고 전문가라는 사람들이 ... 너무 너무 무식해서, 해외 업체들 그냥 일반 애들만큼도 몰라서, 그걸 보고 느낌



아는 인공지능 관련 미국인 박사가 있는데


아시아계는 어릴때는 수학을 잘하는데,


좀 대학원, 그 이상으로 올라가면, 또 꼭 그렇지만도 않더라는 이야기를 해서


물론 이 사람 전혀 전혀 인종차별이 없음 , 그렇기에 기분 나쁘게 듣지 않았는데


내가 이야기함


교육 시스템 차이야


한국이나 중국 교육은 빠르게 무언가를 익히고, 그걸 반복해서


스킬화 하는 방식으로 교육하는데,



그리고, 다들 똑같은 방향으로 삶을 디자인하는데


미국 그런곳은 대학 진학율이 40% 잖아


공부가 잼있는 사람이나 대학가니까


물론 집안이 좋고 엘리트라는 사람들은 어디나 비슷하지만


그게 아닌 진정 공부하는 인간들은 좋아서 하는 인간들이 할때는


이야기가 달라지는 것 아니겠냐 이야기를 한것


조회수 72회댓글 3개

최근 게시물

전체 보기

규제 - 경쟁

예전에도 좀 이야기를 한적이 있는데 사실 사람들이 착각하는게 중국이 보조금을 지급해서 불공정 경쟁을 한다고 생각하기 쉬운데 사실 그 부분은 국영기업들에게 해당되는 이야기이고 민영기업들은 다르다. 사실 한국은 전혀 이해할수 없는 부분이기도 한데 한국은 중국과 인구나 국토 규모차이가 워낙 크니까 이해 못하는것도 극히 정상인데 예를 들면 우리나라 동제련? 기업

공업

공동의 카르마 그런 생각이 많이 드는 시점 선함을 잃어가는 이가 많아지고 있다는 것 얼마전 신문에서 본 것이 한국인에게 제1의 가치는 물질(돈)이라고...... 대다수의 국가들은 가족인데 물론 그 신문은 그것을 한탄하자고 한게 아니라 돈이 부족해서 최상의 선택은 자녀를 안 낳는다라고 흘러갔지만 사실 물질 위주의 가치관으로 가치 중심이 변한 나라가 된 것이

무언가를 얻고자 한다면

끌림의 법칙 이야기 많이 들어봤을 것이다. 그런데, 이것이 상당히 모호한 개념이라서 끌림의 법칙이 틀렸다기 보다는 맞지만 하기 쉽지 않다? 사람이 무엇을 얻고자 한다면, 그리고 그것을 얻으려면 그것에 상응하는 에너지와 진동수를 가져야 한다. 얻고자 하는 것과 진동만 맞는다고 얻는게 아니다. 물론 끌어당길수는 있지만, 내가 끌려갈수도 있겠지 주파수가 맞는

3 Comments


격공합니다...우리나라는 언제쯤 바뀔까여...

Like

이거린
이거린
Jul 06, 2022

공부를 좀더 즐기고싶네요 평생소원일듯요ㅎㅎ

Like

연옌 김지석 형 김반석 문제적남자에서 나왔던게 떠오름 ㅎㅎ 그 분도 아이큐 좋으신분 같던데 옥스포드 수학과 가보니 다른사람들이 있더라하며

Like
게시물: Blog2_Post
bottom of page